세계 초강대원이란 무엇인가?

"초강대국"이라는 용어는 지구의 많은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 지배적 인 지위를 가진 국가를 설명하는 데 사용됩니다. 1944 년에 초강대국이라는 용어는 정치, 경제 및 군사 문제에서 세계 정세에 영향을 미치는 정상적인 권력을 가진 국가를 구별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라이먼 밀러 (Lyman Miller)는 초강대국을 권력의 4 축에서 이점이있는 나라로 정의했다. 이들은 군대, 경제, 정치 및 문화입니다. June Dreyer 교수는 초강대국이 평화적으로 그리고 전 지구 적으로 전쟁에서 그 힘을 사용할 수 있어야한다고 덧붙였다. 폴 듀크 스 (Paul Dukes) 교수는 초강대국이 필요에 따라 세계를 지배하고 거대한 경제 잠재력과 영향력을 갖고 있으며 어느 정도 보편적 이데올로기를 가지고 있다고 말한 반면,

역사적인 초강대국

지난 천년 동안 여러 나라가 군사력으로 다른 국가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있는 역량을 가졌지 만 오늘날에는 1 주일이나 1 달 밖에 걸리지 않는 캠페인을 진행하는 데 수년이 걸렸습니다. 이 고대의 초강대국은 그들이 탐낼 천연 자원을 가진 국가와 전쟁을 벌이는데 주저하지 않았다. 이 제국들은 왕국과 다른 제국을 점령하고 스스로 제국이되었습니다. 고대 이집트, 히타이트 제국, 페르시아 제국, 알렉산더 대왕의 헬레니즘 제국, 로마 제국, Maurya 제국, Tang 제국, Umayyad Caliphate, 몽골 제국, 오스만 제국, 스페인 제국, 그리고 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제 1 프랑스 제국.

제 2 차 세계 대전 이후 세계 영향의 재배치

제 2 차 세계 대전 이후의 초강대국은 소련, 영국, 미국이었다. 이 3 개국은 지정학, 군사 및 사회 경제적 중요성을 포함하는 많은 결정적인 문제에 세계적인 영향력을 행사했습니다. 그러나 2 차 세계 대전 이후 영국은 경제적으로 큰 영향을 미친 군대 지출로 인해 세계 권력으로서의 지위를 상당 부분 잃어 버렸다. 남은 두 강대국은 이데올로기 적으로, 정치적으로, 군사적으로, 그리고 경제적으로 서로를 파괴하려고 노력하면서 계속되는 냉전에서 그것을 쟁탈했다. 이 경쟁으로 바르샤바 협정과 북대서양 조약기구 (NATO) 두 군사 동맹이 생겨 유럽 국가들이 두 동맹국 중 하나에 합류하게되었다.

소비에트 시대의 종말

1990 년대 초에는 소련이 해체되었고 러시아는 다시 주권 국가가되었습니다. 소련의 해체는 냉전을 종식시켰다. 그 결과 소련을 형성 한 전 공화국 몇 군데가 유럽 연합과 나토에 합류했다. 일부 전 회원국은 러시아와 경제 안보 협력을 위해 노조를 결성했다. 미국은 초강대국 지위를 유지했으며 오늘날에도 여전히 그 명칭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최근 수십 년 간 러시아는 군사력 증강을 시작하여 오늘날에도 여전히 세계 강대국으로서의 지위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체첸과 우크라이나 지역도 촉매 역할을했을 것입니다.

미국의 현대적 입장

미국은 어떤 의미에서는 오늘 남아있는 유일한 진정한 초강대국으로 부를 수 있습니다. 그 영향의 범위는 세계 차원입니다. 그것의 소위 "소프트 파워"는 외교 부대를 이끌어 다른 나라 나 국제기구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기 때문에 군사력에 위배된다. 미국은 탁월한 군사력, 경제적 범위, 문화적 합류력을 가진 초강대국입니다. 세계 각국의 국제 질서의 안정성은 1, 2 또는 그 이상의 초강력에 의해 확인된다. 오직 하나의 초강대국 만이 미국을 '하이퍼 파워'라고 부를 수 있으며 세계적인 영향력은 세계 헤게모니의 분위기를 조성합니다. 그러나 일부 학자들은 초강대국이 더 이상 정확한 설명이 아닐 수도 있다고 말하고 오늘날 미국을 대신하여 "제국"이라는 용어를 제안했다. 그러나 이것은 미국의 새로운 입장이되지는 않을 것이다.